| 최종편집: 2019년03월22일14시21분( Friday )



[ culture / 익산 ]

미륵사지유물전시관, 국립익산박물관으로 새 도약

내년 3월 ‘히든박물관’으로 개관...유물 3만5천여 점 보유

문수현(2019년 03월 13일 09시)


유네스코세계문화유산인 익산 미륵사지의 미륵사지유물전시관이 3월부터 국립익산박물관으로 이름을 바꿨다. 건립중인 새 박물관도 8월께 준공을 거쳐 내년 3월 개관할 예정이다.

도립이던 미륵사지유물전시관은 지난 2015년 12월 30일부터 국립으로 전환·운영돼왔다. 새 익산박물관은 기존 박물관 바로 옆에 건축 중이다.

국립익산박물관은 미륵사지 석탑에서 출토된 사리장엄구(보물1991호인 사리내외호, 사리봉영기, 청동합 등)를 비롯해 국보 제123호 왕궁리오층석탑 사리장엄구 등 익산문화권의 주요 유물 3만5천여 점을 보유하게 된다.

새 박물관은 사적지 내에 위치한 점을 감안, 주변 경관을 해치지 않게 ‘히든 뮤지엄’(숨은 박물관)으로 설계·건립 중으로 완공 시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인 미륵사지를 더욱 알차게 채워줄 것으로 기대된다.

정상기 관장은 “국립익산박물관은 13번째 국립박물관으로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으로 등재된 익산역사지구의 역사와 문화를 동아시아적 관점에서 조망하는 익산문화권 대표 박물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2020년 3월 개관 예정인 국립익산박물관의 조감도

[광고]


        트위터로 보내기  

   

+ 최신뉴스

전주시산악연맹, 숲길등산지도사 교육생 모집


순창 장류체험관 인기몰이
올 11월까지 예약문의 이어져...농림부 우수 식생활체험공간


무주군, 갈색거저리에 공들인다
“기능성 식품 가능성”...곤충산업에 올해 2.5억 투입


정읍시보건소, 암 관리 잘했다
전북도·지역암센터 표창...교육·캠페인 열심, 수검률 높여


익산미륵사지 석탑 완전 공개
20년 보수·정비 마쳐...다음달 30일엔 제막식

 





회사소개 | 개인정보관리지침 | 청소년 보호정책 | 저작권 안내 | 광고안내 | 고충처리
 

제호: 전북교육신문 |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066 | 등록일자: 2013.11.6 | 발행인: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 임기옥

편집인: 문수현 | 종별:인터넷신문 | 전라북도 전주시 덕진구 기린대로 380 (금암동)

 

전화: 070-7434-4800 | 팩스: 063-900-3789 | 메일수신: jbenkr@gmail.com | * 전북교육신문은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에서 운영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