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7년12월13일21시49분( Wednesday )



[ education ]
전북교육청 “수능 연기 혼란 최소화”

문답지 보안 최고 수준 강화...향후 일주일간 돌발사태 발생 대비


한문숙 기자 (2017년 11월 16일 16시34분45초)


전북교육청은 대학수학능력시험이 1주일 연기됨에 따라 수험생들의 혼란과 불안감을 최소화하기 위해 필요한 모든 조치를 취하겠다고 16일 밝혔다.

특히 문답지 보안을 최고 수준으로 강화하는 등 앞으로 일주일 간 발생할지 모를 돌발 사태 등에 철저히 대비한다는 방침이다.

우선 수능시험 문답지는 6개 시험지구에 보관하되 보안경계를 최고 수준으로 강화하기로 했다.

또 수능 연기에 따라 시험실·좌석 등도 재배치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각 시험장 학교에 공문을 보내 이미 부착돼 있는 스티커 등 부착물을 모두 제거하라고 안내했다. 특히 수험생이 재학중인 학교에서 시험을 치르는, 이른바 ‘자교 배치’ 13교(시단위 6교, 군단위 7교)는 시험실 좌석도 전면 재배치할 계획이다.

수험표는 분실 우려가 있으므로 재학생의 경우 학교에서 수거해 진학부장 책임하에 보관하도록 조치했다.


        트위터로 보내기  


꼬리에 꼬리를 무는 기사 : 포항 지진으로 수능시험 1주일 연기
“수능 응시생 안전 위한 결정”...포항 시험장 피해 커


   

+ 최신뉴스

동지팥죽
[홍순천의 ‘땅 다지기’(42)] 진안 봉곡마을


회의 한 번 않는 전북교육청 위원회 ‘수두룩’
최근 3년간 6개→9개→17개로 늘어...여성위원 없는 위원회도 8개나


상업 젠트리피케이션 해결 위한 토론회 개최
보증금·임대료 인상률 상한 인하, 계약갱신 청구기간 10년 연장 등 논의될 예정


EBS, 충남교육청과 MOU 체결


국회 아트갤러리 <그림으로 세상에 나오다> 개최
서번트 증후군을 가진 발달 장애인 작가 8명의 작품 23점 전시

 





회사소개 | 개인정보관리지침 | 청소년 보호정책 | 저작권 안내 | 광고안내 | 고충처리
 

제호: 전북교육신문 |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066 | 등록일자: 2013.11.6 | 발행인: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 임기옥

편집인: 문수현 | 종별:인터넷신문 | 전라북도 전주시 덕진구 기린대로 380 (금암동)

 

전화: 070-7434-4800 | 팩스: 063-900-3789 | 메일수신: jbenkr@gmail.com | * 전북교육신문은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에서 운영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