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8년12월08일22시55분( Saturday )



[ education ]

전북교육청 “수능 연기 혼란 최소화”

문답지 보안 최고 수준 강화...향후 일주일간 돌발사태 발생 대비

한문숙 기자 (2017년 11월 16일 16시)


전북교육청은 대학수학능력시험이 1주일 연기됨에 따라 수험생들의 혼란과 불안감을 최소화하기 위해 필요한 모든 조치를 취하겠다고 16일 밝혔다.

특히 문답지 보안을 최고 수준으로 강화하는 등 앞으로 일주일 간 발생할지 모를 돌발 사태 등에 철저히 대비한다는 방침이다.

우선 수능시험 문답지는 6개 시험지구에 보관하되 보안경계를 최고 수준으로 강화하기로 했다.

또 수능 연기에 따라 시험실·좌석 등도 재배치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각 시험장 학교에 공문을 보내 이미 부착돼 있는 스티커 등 부착물을 모두 제거하라고 안내했다. 특히 수험생이 재학중인 학교에서 시험을 치르는, 이른바 ‘자교 배치’ 13교(시단위 6교, 군단위 7교)는 시험실 좌석도 전면 재배치할 계획이다.

수험표는 분실 우려가 있으므로 재학생의 경우 학교에서 수거해 진학부장 책임하에 보관하도록 조치했다.
[광고]


        트위터로 보내기  


꼬리에 꼬리를 무는 기사 : 포항 지진으로 수능시험 1주일 연기
“수능 응시생 안전 위한 결정”...포항 시험장 피해 커


   

+ 최신뉴스

군산대 소프트웨어융합공학과 대학생논문경진 연속 ‘대상’
대상, 금상, 동상 ‘메달잔치’...“다양한 융합교육 성과”


한일장신대생 98명 장기기증 서약
최재선 교수 ‘인문교양 읽기’ 수강생들 3년째 서약 행렬


전교조 전북지부 노재화·박미향 당선
단독 입후보 당선...문병현 전주지회장 등 지회 임원도 선출


전북교육청, 청렴도 평가 ‘2등급’ 회복
전년도 추락 딛고 ‘우수등급’ 차지...“강도높은 청렴정책 성과”


원광대, 새 총장에 박맹수 교수
원불교사상연구원장 등 역임...제2캠퍼스 추진 공약

 





회사소개 | 개인정보관리지침 | 청소년 보호정책 | 저작권 안내 | 광고안내 | 고충처리
 

제호: 전북교육신문 |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066 | 등록일자: 2013.11.6 | 발행인: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 임기옥

편집인: 문수현 | 종별:인터넷신문 | 전라북도 전주시 덕진구 기린대로 380 (금암동)

 

전화: 070-7434-4800 | 팩스: 063-900-3789 | 메일수신: jbenkr@gmail.com | * 전북교육신문은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에서 운영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