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7년11월17일16시29분( Friday )



[ education ]
학생선수, 반도핑 교육 의무화

학교운동부지도자도 연1회 이상...학교체육진흥법시행령 개정


문수현 기자 (2017년 10월 10일 10시41분48초)


앞으로 학생선수와 학교운동부지도자는 연1회 이상 의무적으로 도핑 방지 교육을 받아야 한다.

학생선수란 학교운동부에 소속돼 운동하는 학생이나 체육단체에 등록돼 선수로 활동하는 학생을 말한다. 학교운동부지도자는 학교에 소속돼 학교운동부를 지도·감독하는 사람이다.

교육부는 학생선수와 학교운동부지도자 대상 도핑 방지 교육을 위한 학교체육진흥법 시행령 일부개정령안이 10일 국무회의에서 의결돼 공포 즉시 시행된다고 밝혔다.

개정 시행령에 따르면 교육부장관과 교육감은 학생선수와 학교운동부지도자를 대상으로 연 1회 이상, 도핑의 개념과 금지 약물 정보 및 도핑 규정 등의 내용을 포함한 도핑 방지 교육을 실시해야 한다. 교육 방법은 원격교육·강의교육·체험교육 등 다양한 방법으로 할 수 있다.

앞서 지난 3월 학생선수와 학교운동부지도자에게 스포츠 정신을 함양하고 공정한 경쟁 참여를 위해 도핑방지 교육을 의무화하는 내용의 학교체육진흥법 개정이 이루어진 바 있다. 그 전까지 학생선수와 학교운동부지도자에게 도핑 방지교육을 의무화하는 규정은 없었다.

남부호 교육부 교육과정정책관은 “이번 시행령 개정으로 도핑 방지 교육에 대한 법적 근거가 마련되어 체계적인 교육을 통해 약물로부터 학생선수 보호와 공정한 스포츠 환경이 조성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도핑(doping)이란 선수가 운동경기에서 성적을 향상시킬 목적으로 약물을 사용하거나 특수한 이학적 처치를 하는 일을 말한다.





        트위터로 보내기  


꼬리에 꼬리를 무는 기사 : 학교폭력피해학생 상담기관 확대
‘선수·지도자 반도핑교육 의무화’ 등 교육 3개 법안 국회통과


   

+ 최신뉴스

전북, 내년 고교무상급식 전면 실시될 듯
도내 지자체들 잇단 추진에 전북도청 “시·군, 도교육청과 협의”


전주교대 영재교육원 내년도 신입생 모집
초등 4,5학년 분야별 20명씩...28일까지 원서접수


장수 수남초‘삼성 스마트스쿨’ 선정
17일 개소식...태블릿PC, 전자칠판 등 활용 ‘미래형 교육’ 기대


전북교육청, 수능 연기 대책 발표
시험장 안전, 부정행위 방지 등 “철저 관리”


마한교육회관, 한옥마을·필봉마을 탐방
익산 다문화센터·장애인복지센터와 ‘문화체험’

 





회사소개 | 개인정보관리지침 | 청소년 보호정책 | 저작권 안내 | 광고안내 | 고충처리
 

제호: 전북교육신문 |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066 | 등록일자: 2013.11.6 | 발행인: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 임기옥

편집인: 문수현 | 종별:인터넷신문 | 전라북도 전주시 덕진구 기린대로 380 (금암동)

 

전화: 070-7434-4800 | 팩스: 063-900-3789 | 메일수신: jbenkr@gmail.com | * 전북교육신문은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에서 운영합니다.